한국주민자치중앙회, 김충규 의령군수 후보와 주민자치 정책협약 체결
상태바
한국주민자치중앙회, 김충규 의령군수 후보와 주민자치 정책협약 체결
  • 문효근 기자
  • 승인 2021.04.06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지만 강한 의령 만들기 위해 주민자치에도 힘쓸 것"

김충규 더불어민주당 의령군수 후보가 4.7 재보궐 선거를 앞두고 한국주민자치중앙회와 주민자치 정책협약을 맺었다. 김 후보는 작지만 강한 경남의 중심이 되는 의령을 만들기 위해서는 민주주의 초석인 주민자치가 기반이 되어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하며 주민자치 실질화에 앞장 설 것을 다짐했다.

김충규 후보와 한국주민자치중앙회(대표회장 전상직)3일 경상남도 의령군에 위치한 의령전통시장 부근에서 갖은 시민과의 만남 유세 현장에서 주민자치 정책협약식을 체결했다.

김충규 후보는 주민자치는 민주주의 초석이자 근간이다. 주민이 우선이 되고 주민이 주체가 되는 주민자치의 구현이야말로 진정한 풀뿌리민주주의에 성큼 나가가는 올바른 길이라고 본다의령은 작지만 강하고 무엇보다 경남의 중심이 되는 곳이다. 의령에서 살맛나고 신명나는 주민자치가 실현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애정을 쏟으려 한다. 지지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주민자치의 기본은 주민들이 자치할 수 있는 조건과 환경을 마련해 주는 것이고 이를 담당하는 곳이 바로 주민자치회다. 따라서 정부에서 주민이 자치할 수 있는 인프라를 만들어주는 틀을 제공해 주는 것이 필요하다. 그러나 현실은 주민들이 주민자치회에 가입하는 것조차도 막고 있는 실정이다.

(왼쪽부터)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선대위원장, 김충규 더불어민주당 의령군수 후보, 유인석 경상남도 주민자치회 대표회장
(왼쪽부터)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 상임선대위원장, 김충규 더불어민주당 의령군수 후보, 유인석 경상남도 주민자치회 대표회장

한국주민자치중앙회를 대표해 정책협약식에 참석한 유인석 경상남도 주민자치회 대표회장은 주민이 주체가 돼 주민자치회에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진정한 주민자치 실현은 모든 주민자치위원들과 주민자치 현장에서 바라는 하나의 목소리라며 경남의 중심으로 도약하려는 의령에서 다른 지역의 본보기가 되는 멋진 주민자치가 바로 설 수 있도록 김충규 후보께서 노력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정책협약식을 마친 후 김충규 의령군수 후보에게는 한국주민자치중앙회에서 감사의 의미로 준비한 족자가 증정되었다.

한국주민자치중앙회는 이번 4.7 재보궐 선거에 나서는 후보들과 주민자치회법안 입법 등 주민자치 실질화를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이에 대한 지지를 약속하는 주민자치 정책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이를 위해 재보궐 선거에 나선 후보자들과 순차적으로 정책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한편, 이번 주민자치 정책협약은 주민자치회는 주민이 구성하는 주민회이고 마을에서 구성하는 마을회이며 주민이 자치하는 자치회임을 확인한다 주민이 자치할 수 있도록 필요한 지원을 하되 어떠한 간섭도 하지 않아야 한다는 주민자치 원칙을 확인한다 주민자치회는 주민이 정하는 규약에 따라 주민이 선출하는 대표에 의해 운영되어야 한다는 원칙을 확인한다 주민자치회가 주민을 결속하고 마을을 대표하고 주민을 대변하는 조직으로서 대표적인 지위에 있어야 한다는 원칙을 확인한다 주민자치 실질화의 성공적 실현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한다는 원칙을 확인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사진 = 김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