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 총선 후보 초청 주민자치 정책 공약 듣는 주민자치회법 입법 토론회 추진"
상태바
"4·15 총선 후보 초청 주민자치 정책 공약 듣는 주민자치회법 입법 토론회 추진"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0.01.2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재구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상임회장 취임사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출범 및 취임식

 

 

 

20일 충청북도 청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출범 및 취임식에서 주재구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상임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이문재 기자
20일 충청북도 청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출범 및 취임식에서 주재구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상임회장이 취임사를 하고 있다. 사진=이문재 기자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상임회장 주재구)가 20일 청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출범 및 취임식을 개최했다.

주재구 충청북도 주민자치 원로회의 상임회장은 취임사에서 "대한민국의 주민자치가 20년이 지났음에도 자치가 아닌 관치로 인해 마을 곳곳에서 각종 부작용으로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주민자치 원로가 주민자치 현장에서 쌓은 경험과 지혜를 바탕으로 현직을 도와 주민자치 실질화에 앞장서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주재구 회장은 "지난 1월 2일 2020년 새해 첫 법안으로 '주민자치회법'이 국회에 발의됐다"라며 "제21대 국회의원선거에 앞서 후보들을 초청해 주민자치 정책 공약을 듣고, 주민자치회법 입법 방안을 모색하는 토론회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안에 충청북도 154개 읍·면·동에 주민자치 원로회의를 구성하려고 한다.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 공동체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많은 분의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