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주민 공감 ‘어울림 숲’ 조성
상태바
정읍시 주민 공감 ‘어울림 숲’ 조성
  • TPN
  • 승인 2020.01.2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도심속 힐링공간 '어울림숲' 야경.       사진=정읍시청
정읍시 도심속 힐링공간 '어울림숲' 야경.       사진=정읍시청

 

정읍시 도심속 힐링공간 '어울림숲'.      사진=정읍시청
정읍시 도심속 힐링공간 '어울림숲'.      사진=정읍시청

 

전라북도 정읍시는 사람 중심의 건강한 녹색 환경 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국비와 시비 약 4억여 원을 들여 상동 356-1번지 일원에 ‘도시숲’을 조성했다고 28일 밝혔다.

정읍시는 기존에 방치·무단점유 되고 있었던 시유지와 주민 이용도가 낮은 운동공간 등을 정비해 힐링 녹지공간을 조성했다.  도심 속 생활권에 도시숲을 조성해 주민이 쾌적한 공간에서 힐링할 수 있도록 녹색 휴식공간을 제공한 것이다.

숲 속의 산책·운동·휴게공간이라는 3개의 큰 테마를 정하고 이와 어울리는 수목 400여 주와 1만여 본의 초화류를 식재하고, 판석길 조성과 흙 포장으로 산책로 230m를 만들었다.

더불어, 야간 이용객을 위해 산책길 주변에 볼라드 조명과 스텝 조명을 설치하고, 수목과 쉼터에는 볼 조명과 간접조명을 설치해 은은한 다채로운 야간경관을 연출해 볼거리를 제공했다.

특히, 숲 조성 공사 시작 전인 지난해 1, 2월에 두 번의 주민설명회를 통해 주민 공감을 이끌어내고,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했다.

이에 도시숲을 주민과 함께 만들어 냈다는 의미를 담아 ‘어울림 숲’이라고 이름 지었다.

정읍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미세먼지 저감과 도심 열섬효과 방지를 위해 지속적으로 부족한 녹지공간을 늘려 주민 삶의 질을 높이겠다”며 “도심 속에 누구나 편히 쉴 수 있는 쾌적한 힐링 공간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