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61개 주민자치 프로그램 개강 연기
상태바
옥천군 61개 주민자치 프로그램 개강 연기
  • 여상호 기자
  • 승인 2020.02.10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청 전경.                                                                   사진=옥천군청
옥천군청 전경. 사진=옥천군청

충북 옥천군은 7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9개 읍‧면별로 운영하고 있는 주민자치센터의 60여 개의 프로그램 개강을 3월 이후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난 4일 이후 옥천군 공식행사 전면 취소 또는 무기한 연기를 결정 이후의 주민자치위원회의 결정으로 코로나바이러스 국내 확산 상황과 선제적 대응을 통해 감염증 확산을 막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허만호 옥천읍주민자치위원장은“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상황 추이에 따라 이들 교육 프로그램에 대한 개장 일정이 결정될 것”이라며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기 위한 군의 조치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